보도자료

NHN, 기술 컨퍼런스 ‘NHN FORWARD’ 개막… 클라우드, AI 등 기술 공유

NHN, 기술 컨퍼런스 ‘NHN FORWARD’ 개막… 클라우드, AI 등 기술 공유

클라우드, AI, 빅데이터 등 총 21개 세션으로 구성해 NHN 기술, 개발 경험 나눠

키노트, 기업들 클라우드 전략 및 멀티 클라우드 트렌드 소개하며 NHN Cloud 다양성 강조
 글로벌 수준의 기술력 제고 위한 Linux 재단, CNCF 멤버 참가 소식 발표

[NHN, 2021-12-14] NHN은 기술 컨퍼런스 ‘NHN FORWARD’를 개막했다고 14일 밝혔다.

 

NHN FORWARD는 클라우드, AI, 빅데이터, 게임 등 총 21개 세션으로 구성돼 NHN 기술을 전 세계 개발자들과 함께 공유하는 자리로 열렸다. 올해 4회째를 맞이한 NHN FORWARD에는 3,000명이 넘는 사람들이 사전 참가신청을 진행하며 뜨거운 관심과 참여가 이어졌다.

 

NHN 김명신 클라우드 부문 CTO는 키노트에서 “개발자 컨퍼런스는 새로운 기술을 익히고, 경험뿐 아니라 서로의 땀과 열정을 함께 공유할 수 있다는 점에서 개발자들에게는 필수”라며 행사의 시작을 알렸다. 

 

키노트에서는 <The era of Cloud by default> 라는 주제로 기업들의 클라우드 전략 및 멀티 클라우드 전환 트렌드를 전하고, Public 클라우드, Private 클라우드, Colocation이 가능한 클라우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완전히 격리된 Edge 클라우드 등 다양하고 유연한 형태의 NHN Cloud 서비스를 강조했다. 또한, 코로나19 팬데믹 상황 속 클라우드 서비스의 중요성을 언급하며 QR코드 통한 출입관리, 역학 조사 시스템, 건강상태 자가진단 서비스 등 NHN이 제공하는 클라우드 서비스도 소개했다.

 

글로벌 수준의 기술력 제고에 대한 의지도 내비쳤다. NHN은 이번 행사 자리에서 Linux 재단 가입과 함께, 쿠버네티스 기술의 상호운용성을 검증하는 자격을 부여하고 있는 ‘Cloud Native Computing Foundation(이하 CNCF)’ 멤버 참가 소식을 전했다. 지난 오픈인프라 재단 참여에 이어 이번 멤버십 참여를 통해 글로벌 클라우드 기업과의 기술 격차를 좁히고, 차별화된 쿠버네티스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이어 NHN 박근한 CTO가 패션 AI 등 클라우드 기반의 인공지능 연구 및 성과를 언급하고, ▲데이터와 computing power를 위한 데이터센터 확보, ▲개발 플랫폼의 확보, ▲서비스로서 AI를 제공할 수 있는 NHN Cloud ML API 등 AI 전략을 발표했다.

 

박근한 CTO는 “NHN API는 성능 및 사용성이 우수하고, 비용 측면의 경쟁력뿐 아니라 NHN 내부 서비스에 모두 이용하고 있는 기술이라 실전성 측면의 강점도 갖추고 있다”며, “NHN은 신용카드 인식, 번역, 음성합성, 음성인식 등 내년 초까지 라인업 구성을 마치고, 이후 지속적으로 서비스 응용이 가능한 API들을 순차적으로 오픈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행사 주요 세션으로는 ▲얼굴 인식 개발과정과 언택트 시대에 대응하는 프로젝트 개발 과정을 소개하는 <언택트 시대를 위한 얼굴 인식 활용 방법>,  수많은 데이터에서 인사이트를 찾고, 트렌드를 읽어내는 방법을 공유하는 <데이터로 트렌드 읽는 방법>, ▲개발 전문 지식 등이 없어도 Storybook을 활용해 번거로운 작업을 개선한 경험을 다룬 <Storybook으로 10분 만에 안내 메일 만들고 퇴근하는 법> 등 실제 경험을 토대로 한 세션들이 준비됐다. 

 

NHN FORWARD는 ‘Small Steps Big Difference(작은 발걸음이 큰 차이를 만든다)’의 슬로건 아래 NHN의 기술을 개발자들과 공유하고, 실무 고민을 함께 나누는 자리로 마련되고 있다.  <끝>

 
포워드